티스토리 뷰

과거 텔레비전과 상상 속에만 나오던 로봇이 점차 현실화되고 있습니다. 그것도 깡통 로봇, 알투디투(D2-D2) 같은 로봇다운(?) 로봇이 아니라 인간과 거의 흡사한, 미래에는 인간인지 로봇인지 한 눈에 구별이 불가능한 로봇이 나타날 것 같은 분위기 입니다.

그런데 혹시 로봇처럼 인간의 형상을 가지고 있는 것들을 보면서 꺼림직한 기분을 느껴보신 적 없으신가요? 저는 토마스와 친구들에 나오는 기차들을 보고 왠지 무섭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사람도 아닌데 사람의 얼굴을 가지고 사람처럼 말하는 모습에서 이질감을 느꼈기 때문인데요.

이런 기분을 전문용어로 언캐니 밸리(Uncanny Valley) 즉, 불쾌한 골짜기 현상이라고 합니다. 이는 일본 로봇공학자인 모리 마사히로가 그의 논문에서 말한 용어로, 로봇이 인간을 어중간하게 닮아서 인간이 그로테스크함을 느낀다는 것을 설명하기 위해서 만든 말입니다.

도표에서 시체와 좀비가 있는 부분에서 호감도가 급격하게 떨어지는 것이 골짜기 같다고 해서 붙여진 것이죠. 이는 로봇 뿐만 아니라 토마스 같은 3D 애니메이션과 마네킹, 좀비물, 성형 중독자, 인체의 신비전 등 인간과 유사하거나 변형된 모든 것에 적용될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